의외로 잘 되어 할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요리법을 전수해주신 스쿨드님께 감사를 드리며
맛있게 되어서 맛없게 되면 택배로 드리겠다는 약속을 지키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2006/07/04 21:08 2006/07/04 21:08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