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06. 01.

일상생활 2008/06/01 10:43
5월을 포스팅 하나 없이 그냥 건너띄었다
여기에 오시는 분들은 몇분 안계시겠지만 진작부터 블로그에 대한 재미가 없어져서 포스팅이 없었다
그래서 인지 서버를 빼고 웹 호스팅을 받거나 집에서 심심할때 가지고 놀거나 하는
그런 홈서버로 옮길까도 여러번 생각을 했는데 그건좀 아닌것 같아서 그냥 이런저런 생각을 하다가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그냥 서버를 쭈욱~ 운영 하기로 했다


요즘 연일 이어지는 시위 때문에 시민들도 전의경들도 많이 피곤한줄로 안다
그 뒤에서 위에 있는 사람들은 편하게 다리 쭉 펴고 잘테지
 - 야간에 이불깔고 자는것만을 가르키는게 아니다 정말 목숨이 왔다갔다 하는 시위현장에 나와 있지 않고
    저 뒤에 또는 사무실에 앉아서 뒷짐지고 에헴~ 이러거나 탁상공론을 펼치고 이런것도 말하는거다

참 난 비겁한 사람인가보다 먹고살 걱정에 여러사람들이 걱정하고 몸소 실천하는데
그러지 못하고 그냥 속으로만 응원하고 있으니...
국민 여러분 죄송합니다 시위 현장에 직접 참가하시어 목소리를 높이고
다쳐가며 의사 표현을 하시는분들께는 더욱더 죄송합니다



Candle
이거로라도 대신합니다
2008/06/01 10:43 2008/06/01 10:43

Trackback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